•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5.6℃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4.9℃
  • 맑음제주 10.3℃
  • 구름조금강화 2.1℃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시의회

보건소장은 집이 어디세요?


문산보건지소의 산부인과 설치를 반대하는 파주시의회 한양수 의원이 파주시보건소 예산심사 중 김규일 소장에게 집이 어디냐고 물었다. 김 소장은 금촌에 있는 장안미우아파트라고 답했다.

 

 한양수 의원의 질문 의도는 파주시가 남파주에 있는 운정보건지소 신축을 위해 98억 원을 들여 땅을 사들이면서도 북파주의 문산보건지소에는 고작 2억 원짜리 산부인과를 개설하겠다고 예산을 편성하면서 혹시 보건소장이 운정 쪽에 살고 있는지를 물은 것이었다.

 

 김규일 소장의 집은 수원이다. 주말이면 가족이 있는 그곳으로 간다. 그럼에도 망설임 없이 장안미우아파트라고 답변한 것은 왜일까? 김 소장이 말한 금촌의 아파트는 또 무슨 집일까?

 

 김 소장이 자신의 집이라고 말한 아파트는 파주시청 관사이다. 파주시청은 출근 거리가 먼 공무원들이 묵을 수 있는 아파트 5채와 단독주택 1채 등 총 6채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부시장 관사로 사용되고 있는 25평의 신안실크밸리, 보건소장 관사인 24평의 장안5차미우, 외국의 교환 공무원 관사인 26평의 신안실크밸리, 장거리 공무원이 사용하는 24평의 단독주택, 파주시청 소속 육상선수 숙소인 24평의 장안초원과 장안5차미우아파트 등이 파주시의 관사이다.

 

 파주시는 관사를 이용하려는 직원이 200명을 넘고 있어 내년에는 56천만 원을 들여 금촌과 운정에 25평짜리 아파트 두 채를 더 사들일 예정이다.

 

 한양수 의원은 김규일 보건소장의 집이 수원이라는 걸 몰랐다고 한다.


오늘의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