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5.9℃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7.7℃
  • 맑음광주 6.5℃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8.5℃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3.5℃
  • 구름조금경주시 4.4℃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스포츠


오늘의영상





정학조 사장, 올해 안 ‘신상필벌’ 조직개편 예고 파주시 정책보좌관으로 재직하다 파주도시관광공사를 이끌게 된 정학조(68) 사장이 파주시의회 자치행정위(위원장 박대성)에 출석해 취임 소감과 경영 방침을 피력했다. 정 사장은 파주시와 더불어 ‘한반도 평화수도 파주’를 만들기 위해서는 올해 안에 신상필벌의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대성 자치행정위원장은 26일 열린 파주도시관광공사 2022년도 예산 예비심사에 앞서 지난 10월 취임한 정학조 사장에게 앞으로의 경영 방침과 소감 등을 시민들에게 설명해달라고 요청했다. 정 사장은 “그동안 파주시 정책보좌관으로 3년간 재직하면서 파주시의회에 출석한 것은 처음이다. 앞으로 신뢰받는 공기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 이를 위해 올해 안에 열심히 일하고 능력 있는 인재가 합당한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신상필벌의 지휘 체계를 확립하겠다.”라며 공직기강을 운영의 첫 번째 과제로 꼽아 대대적인 조직 개편을 예고했다. 정학조 사장은 이어 “모든 수탁사업의 면밀한 심사 분석과 지속 가능한 신성장 동력을 창출할 수 있는 신규 사업을 적극 개발하는 한편 지역 밀착형 SOC 사업, 관광사업,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수익을 창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