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8℃
  • 흐림강릉 17.9℃
  • 흐림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28.1℃
  • 흐림대구 24.1℃
  • 울산 22.5℃
  • 구름조금광주 29.1℃
  • 맑음부산 25.8℃
  • 맑음고창 29.6℃
  • 구름많음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조금금산 27.2℃
  • 구름조금강진군 27.8℃
  • 구름조금경주시 21.3℃
  • 구름조금거제 25.3℃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교하도서관, 서패동 마을극장

영화평론가 이다혜 초청 영화강연 운영

URL복사


파주시 교하도서관은 2019년 중점 추진 사업인 마을로 들어간 도서관사업의 일환인 서패동 마을극장의 첫 강연자로 씨네21 기자이자 영화평론가로 활발히 활동 중인 이다혜 기자를 초청해 영화강연을 운영한다.

 

 서패동 마을극장은 심학산 도토리마켓, 한국영상자료원, 교하도서관이 함께 만드는 마을영화제로 5월 마을을 테마로 한 영화 상영과 강연을 운영하고, 6월 서패동 마을길에서 야외 영화제를 운영하는 사업이다.

 

 5월 선정 영화는 서패동에 자리한 작은 마을의 정서를 닮은 영화이자 한국과 일본의 작은 마을의 삶을 비교해 볼 수 있는 모리 준이치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여름과 가을과 임순례 감독의 리틀 포레스트. 두 편의 영화는 지난 14일과 21일 각각 상영을 마쳤다. 닮은 듯 다른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오는 28일 오후 7, 영화평론가 이다혜 기자와 함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눌 예정이다.

 

 5월 영화강연 신청 및 6월 추진되는 마을길 야외영화제는 파주시민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교하도서관 홈페이지 및 안내데스크 선착순 방문 및 전화(031-940-5153), 온라인 접수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교하도서관(031-940-5162)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현정 파주시 교하도서관장은 같은 이야기로도 색다른 맛을 내는 두 편의 영화를 관람하고 우리 마을에서의 삶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민북지역 출입 영농인 과잉 통제… 이진 경기도의원 사과 요구 파주 임진강 건너 민간인출입통제선 안에서 농사를 짓고 있는 ‘민북지역 출입영농인’들이 육군 1사단의 까다로운 출입통제로 가을 추수를 제대로 못 해 1년 농사를 망치게 생겼다며 28일 통일대교 앞에서 트랙터 저속운행 시위를 벌이고 기자회견을 했다. ‘민북지역 출입영농인 군갑질 피해근절 대책위원회’(회장 김용성)는 “그동안 농민들은 민북지역 농사를 위해 어렵게 구한 농업노동자들을 민통선 북쪽으로 인솔했다. 근로기준법에 따라 하루 일을 끝낸 노동자들이 농민들보다 먼저 밖으로 나갈 때는 인솔자 없이 각자 나오는 방식이었다. 그러나 민북지역을 관할하는 육군 1사단은 올해 초부터 아무런 예고도 없이 일방적으로 방식을 바꿔 노동자들이 나올 때도 통일대교까지 인솔하도록 하고 있다. 이 바람에 눈코뜰새 없이 바쁜 농번기에 하던 일을 멈추고 인솔에 시간을 허비해야 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고 말했다. 대책위는 또 “농민들이 1분만 늦게 나와도 시말서를 요구하고, 5분 늦게 나온 사례가 3번 누적됐다며 한 달간 출입을 정지시킨 일도 있고, 농민이 과일 배달을 위해 민통선 밖에 잠시 다녀온 사이 농장주인 없이 일꾼들만 있다며 군인 4명이 농장 문 앞에서 감시하는 일까지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