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3℃
  • 구름조금강릉 16.6℃
  • 맑음서울 23.3℃
  • 구름조금대전 21.7℃
  • 흐림대구 20.2℃
  • 구름많음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21.0℃
  • 흐림부산 19.9℃
  • 구름많음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1.5℃
  • 맑음강화 22.9℃
  • 구름조금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0.7℃
  • 구름많음경주시 16.9℃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시의회

[영상에세이] 맨발 추태만 아니었다면...


파주시의회 자치행정위 행정사무감사장. 여느 행감 때와는 달리 열기가 후끈했다. 시의원들이 준비한 질문 자료는 일품이었다. 잘 정리된 영상과 사진을 공무원에게 내보이며 시민의 간절함을 그대로 전했다. 그야말로 민생현장이었다.

 

 21일 파주시보건소와 경제국이 감사를 받았다. 최유각 위원장의 독특한 행감 방식이 눈길을 끌었다. 오는 6월 말 정년퇴직을 앞둔 김규일 보건소장과 박완재 경제국장을 뒷자리에 앉게 한 후 과장들이 답변하게끔 했다. 파주시의회 사상 처음 있는 일이었다.

 

 과장급 공무원들의 답변은 생생했다. 군더더기를 뺐기 때문이다. 과장의 답변을 지원하기 위해 각 부서 팀장들이 대거 감사장으로 들어왔다. 그 바람에 감사장 문 앞은 다리를 제대로 펼 수 없을 정도로 꽉 들어찼다.

 

 감사장 에어컨은 제 맘대로였다. 겨울이 됐다가 여름이 되기를 스스로 반복했다. 그러나 문 앞보다 비교적 자리가 넉넉한 창문 쪽에 앉아 있으면서도 신발을 벗고 발바닥을 비벼댄 보건소 팀장을 빼고는 누구 하나 대오를 이탈하거나 자세를 흐트러뜨리지 않으려는 모습이었다.

 

 


오늘의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