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5℃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10.1℃
  • 흐림대전 10.1℃
  • 흐림대구 10.4℃
  • 흐림울산 10.1℃
  • 광주 10.5℃
  • 흐림부산 10.4℃
  • 흐림고창 7.3℃
  • 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8.7℃
  • 흐림보은 7.0℃
  • 흐림금산 7.9℃
  • 흐림강진군 9.5℃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11.6℃
기상청 제공

영상에세이

[오현리 사람들❸] ‘이번에는 믿어도 될까요?’


파주바른신문은 현장사진연구소가 오현리 주민들과 함께 생활하며 기록했던 무건리훈련장 반대 투쟁을 오현리 사람들이라는 제목으로 연재하고 있다.

 

 2008917일 토지 감정 평가를 반대하는 주민 7명을 경찰이 연행했다. 이에 주민 40여 명이 파주경찰서를 찾아가 연행자 석방을 요구했다. 그런데 경찰은 40여 명마저 전원 연행했다.

 

 당시 파주시의회 신충호 의장은 컵라면 등 간식을 준비해 자신의 차량에 싣고 경찰서를 방문, 경찰들을 격려했다. 이때 신 의장은 강당 등 사무실에 분산돼 조사를 받고 있던 주민들한테는 얼굴도 보이지 않았다.

 

 주민들은 파주시의회 앞에서 규탄 기자회견을 갖고 항의했다.

 

 최근 무건리훈련장에 훈련이 늘어나면서 폭음 등 주민 피해가 잇따르자 파주시의회와 파주시가 민관군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 그러나 국방부가 무건리훈련장 확장 당시에도 민관군협의체를 만들어 운영했으나 주민들이 찬성과 반대로 나뉘는 등 분열만 초래했던 사례가 있어 협의체 무용론도 지적되고 있다.

 

 무건리흔련장 민관군 협의체는 36일 오후 2시 파주시청 비즈니스룸에서 협약식을 갖는다. [오현리 사람들] 편에서는 밥만 축내는 정치인들을 보도할 예정이다.


오늘의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