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1.2℃
  • -강릉 9.7℃
  • 구름많음서울 13.2℃
  • 흐림대전 16.1℃
  • 흐림대구 12.9℃
  • 울산 11.6℃
  • 박무광주 17.9℃
  • 흐림부산 13.0℃
  • -고창 14.9℃
  • 안개제주 17.3℃
  • -강화 11.9℃
  • -보은 15.8℃
  • -금산 17.3℃
  • -강진군 17.6℃
  • -경주시 12.5℃
  • -거제 14.0℃
기상청 제공

문화

2018 문화가 있는 날


오늘의영상





명신사립초 “노란색 세일러 교복이 생각납니다.” “우리 아들도 거기 다녔지요. 얼굴색이 다르다고 유치원 친구들이 놀려대서 선유리 언덕배기에 있던 명신국민학교에 보냈어요. 처음 이 학교에 운동장이 없어서 미군 공병대에 얘기해서 산을 깎아 운동장을 만들었어요.” 아들이 흑인 혼혈인 박 아무개 씨의 기억이다. 명신국민학교는 1966년 7월 4일 파주군 임진면(문산읍) 선유리 772번지 3,072평에 12학급 720명으로 설립허가를 받아 같은 해 9월 26일 3학급 94명 강석국민학교로 개교했다. 그러다가 1968년 9월 16일 학교법인 강석재단이 명신재단으로 바뀌면서 교명도 명신국민학교로 변경됐다. 당시 강석학원(이사장 이호은) 설립허가 신청을 받은 파주군교육청은 경기도교육감에게 다음과 같은 의견서를 제출했다. ‘사립 강석국민학교의 설립 위치가 군용지로 사용되고 있으나 강석학원이 군 징발지 해제 신청으로 해결했다. 본 학교 부지는 문산국민학교 학구로서 파주군에서 아동수가 가장 많고 교실 난에 있으며, 선유리에서 문산까지 통학거리가 4km가 되는 데다 군용도로의 교통 폭주로 통학 위험성이 크다. 또한 본 부지는 분교설치 예정지로 물망에 올랐던 곳으로 학교 설립의 필요성이 있다.’ 설립인가를 받은 강석국민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