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9℃
  • 맑음강릉 31.4℃
  • 흐림서울 28.6℃
  • 구름조금대전 28.5℃
  • 맑음대구 30.9℃
  • 맑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7℃
  • 맑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8.5℃
  • 구름조금제주 29.5℃
  • 맑음강화 25.5℃
  • 맑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8.1℃
  • 맑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고품격 콘서트‘파주 월간문화살롱’6월 공연 개최



파주시는 고품격 콘서트 월간문화살롱이 오는 27일 오후 7, 솔가람아트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월간문화살롱은 다양한 주제로 문화예술계 인사들을 초청해 깊이 있는 대화와 공연을 선보이는 자리로 그동안 많은 관객의 사랑을 받아왔다.

 

 6월 공연은 함석헌과 친구들의 성악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유쾌한 입담으로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베이스 주자 함석헌과 그의 음악 친구들이 참여해 음악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베이스 함석헌은 글 쓰는 성악가로 알려져 있으며, 국립오페라 상근단원을 역임했고 현재는 인천 계양구청 예술감독으로 활약 중으로, 클래식 성악가이면서도 개성 있는 창법으로 대중가요를 열창해 관객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는 성악가다.

 

 ‘월간문화살롱의 일정을 살펴보면, 926국악아카펠라 토리스의 국악 1128성기문 블루스 올스타즈의 블루스 공연 1219술이홀아트컴퍼니의 크리스마스 선물 공연 등이 예정되어 있다.

 

 조동준 문화예술과장은 예술이 단순한 감상의 영역을 넘어, 사회와 소통하는 힘을 가진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라며, “이번 콘서트를 통해 관객들이 예술을 더 깊이 이해하고, 예술가들과 직접적인 소통을 통해 새로운 영감을 얻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월간문화살롱’ 6월 공연은 파주도시관광공사 누리집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마감된다.






오늘의영상





김경일 시장의 용주골과 대추벌의 경계 “김경일 시장이 여기 대추벌(성매매집결지)을 없앤다고 전국에 소문을 내는 바람에 아이들은 물론 주민들이 연풍리에서 살 수 없다고 합니다. 특히 결혼을 한 아들 며느리가 시댁에 오는 게 너무 민망하다고 합니다. 집결지 단속을 하려면 그 안에 들어가서 해야지 입구 골목마다 경광등과 남부끄러운 문구의 현수막을 달아놓으면 우리 주민들은 어떻게 살아가라는 것인지 정말 알 수가 없습니다. 이건 연풍리 주민들에 대한 명백한 인권침해입니다.” 지난 11일 ‘연풍지역활성화대책위’ 발족식에서 나온 말이다. 주민들은 파주시의 대추벌 성매매집결지 단속 방식을 비판했다. 그리고 용주골이 성매매지역으로 다시 소환되고 있는 것에 대해서도 불만과 대책을 호소했다. 대추벌과 용주골은 과연 우리 현대사에서 어떤 역사적 의미가 있을까. 한국 사람들에게 알려진 용주골은 미군 기지촌이 들어섰던 연풍1리이고, 마을 주민들이 부르는 대추벌은 연풍2리이다. 용주골은 농업 중심의 집성촌에서 전후 미군기지에 의존하는 성매매 중심의 상업공간으로 변모했으나 1970년대 초반 미군기지의 이전과 함께 지속적인 쇠퇴를 경험하고 있다. 한국전쟁 이전 용주골은 성가, 조가, 박가, 윤가 등 네 개의 성이 집성촌을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