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2℃
  • 흐림강릉 1.5℃
  • 맑음서울 6.4℃
  • 구름조금대전 6.2℃
  • 흐림대구 5.5℃
  • 흐림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7.6℃
  • 구름많음부산 6.1℃
  • 구름조금고창 4.9℃
  • 맑음제주 8.4℃
  • 맑음강화 5.8℃
  • 구름많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5.6℃
  • 맑음강진군 7.5℃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최종환 파주시장의 비대면 격려 오찬은 계속 진행 중

URL복사


최종환 파주시장이 3일 비대면으로 점심을 함께하며 강풍과 대설 현장상황을 실시간으로 생중계한 직원과 주민들을 격려했다. 이는 지난 1월 20일 코로나19 방역현장 직원들과 함께 비대면으로 점심식사를 함께한 이후 세 번째 소통 시간이다.


 파주시에는 시민과 공무원으로 구성된 특별한 ‘유튜브 통신원-특파원’이 있다. 이들은 실시간 방송을 통해 지역의 상황을 전파하는데, 지난 1월 28일 강풍, 대설현장에서 이들의 활약이 특히 돋보였다. 재난상황을 가장 잘 아는 해당 지역 주민과 파주시 공무원이 직접 스마트기기를 이용, 현장을 촬영하고 실시간 유튜브 방송으로 상황을 알려 피해를 최소화 했다.


 이날 오찬에서 최종환 파주시장은 “각종 재난상황을 시민들에게 발 빠르게 전달하는 것은 공무원의 맡은 바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과의 소통을 통해 현장의 소리를 신속하게 전달해 시민의 안전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파주시의 비대면 점심식사는 코로나19 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5인 이상 집합금지 조치까지 내려져 단체식사모임이 불가능해지자 이를 대체하기 위한 작은 아이디어에서 출발했다.


 한편, 시는 소상공인들의 음식배달 수수료 절감을 위해 이날 점심 도시락 주문도 경기도의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을 이용했다.


 도시락을 배달한 금촌동 소상공인 김 모 씨는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이 힘든 날을 보내고 있다”라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소상공인을 생각하는 파주시의 세심함을 몸소 느꼈다”라고 말했다.


오늘의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