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15.9℃
  • 박무서울 12.4℃
  • 박무대전 11.8℃
  • 연무대구 15.3℃
  • 흐림울산 14.8℃
  • 박무광주 14.1℃
  • 부산 15.8℃
  • 구름많음고창 11.3℃
  • 흐림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1.4℃
  • 흐림보은 9.9℃
  • 구름많음금산 9.5℃
  • 흐림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1.2℃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감악산 신비의 숲’야간개장 축포!!

URL복사


파주시는 12일 감악산 힐링파크(적성면 소재)에서 감악산 신비의 숲야간경관조명 점등식을 개최했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열린 이날 행사에는 최종환 파주시장, 한양수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도의원, 시의원, 적성면 단체장, 지역 주민 등이 함께 했으며, 식전공연, 축사, 경관조명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감악산 야간경관조명은 7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설치됐다. ‘전설의 빛을 주제로 감악산 힐링파크에서 운계폭포까지 약 1km 구간에 신비의 숲, 달빛 풍류, 금빛 출렁다리, 힐링의 숲, 전설의 비룡폭포 등 5가지 빛의 이야기가 펼쳐지며 운계폭포 암벽을 이용한 3D 라이팅 쇼로 밤이 아름다운 감악산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최종환 시장은 감악산 야간개장으로 체류형 관광이 활성화돼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에 다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는 관광지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감악산 야간경관조명은 하절기(4~10)에는 19~22, 동절기(11~3)에는 18~21시까지 운영된다. 관람료는 5천원이며 관람권 구매 시 적성면 할인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한 할인권(2천원)을 지급한다. 가맹점 현황은 파주시 홈페이지(새소식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늘의영상





신입 캐디 임금착취 국민청원... 골프장, “모르는 일” 파주 법원읍의 한 골프장에서 직장 내 괴롭힘을 견디다 못해 모텔방에서 번개탄을 피워 극단적 선택을 한 고 배문희(27) 캐디의 사연이 파주바른신문을 통해 알려지자 회사의 부당 노동 행위 의혹에 대한 제보가 이어지고 있다. 그중 신입 캐디가 골프장 고객들로부터 받은 이른바 ‘캐디 피’를 회사가 착복했다는 청와대 국민청원 내용을 비롯 개인의 억울한 사연을 소개한다. ‘캐디를 상대로 한 골프장 내부의 부정과 비상식적 행태가 그치지 않는 이유’라는 제목의 2018년 12월 9일 청와대 국민청원을 보면 “특수형태의 근로종사자인 캐디의 약점을 이용하여 라운딩 종결 후 고객에게 받은 ‘캐디 피’를 교육비 명목으로 갈취했다.”라는 내용이 있다. 이와 관련해 한 제보자의 사연을 소개한다. “저도 두 번밖에 안 뺏겨서 자세하게는 모르지만 거기 골프장은 미숙한 신입 캐디 2명을 내보내는 ‘투 캐디’라고 있어요. 당연히 ‘캐디 피’는 6만 원씩 나눠 가지는 건데 경기과에서 잘 다녀왔냐고 라운딩 후기를 물어보더니 ‘캐디 피’ 반납하고 가라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4달 뒤 더 이상 아니다 싶어서 퇴사했는데, 옷이랑 다 반납했는데도 예치금을 돌려주지 않았고 근무용품 저희 돈으로 산 것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