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4℃
  • 구름많음강릉 16.2℃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19.9℃
  • 구름조금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17.5℃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19.4℃
  • 맑음고창 18.0℃
  • 맑음제주 19.3℃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19.2℃
  • 맑음금산 19.6℃
  • 맑음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9.9℃
기상청 제공

파주시, 가을철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44명 선발…오는 18일까지 모집

파주시는 오는 18일까지 가을철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이하 진화대원) 44명을 모집한다.

 

 진화대원은 산불예방·진화 등을 포함한 산림보호 활동에 참여하며, 111일부터 1222일까지 파주시 관내 산불예방 계도 활동과 산불진화 등의 업무를 맡게 된다.

 

 자격요건은 공고일(911) 기준 만 18세 이상 만 67세 이하의 파주시민으로, 선발 기준에 결격사유가 없어야 하고 산불진화작업 등의 직무수행에 지장이 없는 신체 건강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파주시는 지난해에도 봄철 53, 가을철 42명의 진화대원을 모집, 11개 조를 편성해 운영한 바 있다. 이들은 산불 발생 주요 원인에 해당되는 담뱃불 ·밭두렁 소각 쓰레기 소각 농업잔재물 소각 등 산림 인접지에서 불법소각 행위를 벌인 시민들에게 산림보호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14)하는 등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높였다.

 

 신청을 희망하는 경우 응시원서와 구비서류를 준비해 산림휴양과(산림보호팀)로 방문, 우편, 이메일 등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파주시청 누리집 채용공고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이번 모집을 통해 역량 있는 산불방지 인력을 채용해 일자리 창출 및 산불 피해 최소화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시민분들 또한 산불조심 기간(11.1.~12.15.)을 맞아 산불예방에 각별히 주의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취재수첩] “지방자치법 어긴 김경일 시장은 사과해야…” 김경일 파주시장은 자신의 SNS에 “파주시의회는 모빌리티로 도약하는 파주의 미래를 거부했습니다. 접경지역에 따른 비행규제로 모빌리티 사업의 실효성이 없고, 도심 항공교통을 준비하는 김포시처럼 조례를 제정하고 타 지자체 사례 조사를 선행해야 한다는 이유에서입니다. 파주시의회에 강한 유감을 표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김경일 시장은 지난 14일 파주시의회 본회의장에 출석해 “이렇게 시정 발목을 잡으면 되겠습니까? 해도 해도 너무하는 거 아닙니까? 이게 뭡니까? 아니, 1년 내내 핵심 사업을 다 삭감하고 이거 되겠습니까? 아니, 이 용역비를 삭감하면 앞으로 파주시 교통은 어떻게 하라는 겁니까?”라며 항의했다. 국민의힘 파주시의원들은 이같이 발언권을 얻지 않고 돌출행동을 한 김경일 시장의 사과와 재발방지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그러나 김경일 시장은 사과는커녕 파주시의회의 예산 삭감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려 사실상 사과할 뜻이 없음을 내비쳤다. 그렇다면 김경일 시장의 예산 삭감 항의는 적법한 것일까? 지방자치법 파주시의회 회의 규칙 제82조(시장 등의 발언)는 이렇게 규정하고 있다. ‘시장 또는 관계공무원이 본회의나 위원회에서 발언하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