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8.4℃
  • -강릉 24.3℃
  • 연무서울 27.8℃
  • 대전 26.5℃
  • 대구 23.4℃
  • 울산 21.6℃
  • 광주 22.5℃
  • 천둥번개부산 20.3℃
  • -고창 ℃
  • 제주 25.2℃
  • -강화 28.5℃
  • -보은 25.7℃
  • -금산 25.8℃
  • -강진군 23.5℃
  • -경주시 22.5℃
  • -거제 21.4℃
기상청 제공

문화

세계아티스트 355명이 그린 DMZ 평화 그 감동의 언어

beyond peace 2018 DMZ Art & Design국제초대전


(사)한국정보문화디자인포럼(회장 배성미)은 beyond peace 2018 DMZ Art & Design 국제초대전’을 6월 23일(토)부터 오두산 통일전망대에서 개최한다. 통일부, 파주시,통일교육원, 경기관광공사, MBC가 후원하는 이 전시는 세계 35개국 355명의 작가가 아트포스터, 순수회화, 동양화, 서예, 사진, 도예 등 다양한 예술언어로 세계 유일의 비무장지대(DMZ)의평화, 통일, 자유, 생태를 표현하였다. 불과 몇 개월전 우리나라에 드려졌던 전운과 핵의 위협 이 역사적 남북, 북미 회담을 통하여 귀중하게 얻어낸 평화와 종전의 염원이 우리나라 작가 150명 뿐 아니라 전 세계 35국에서 220명의 외국작가의 화폭으로 표현되어 담아낸 한반도 DMZ의 평화 메시지는 그 참여인원 수로도 처음 있는 일이며 이 시기에 더욱 큰 의미와가치가 있다고 볼 수 있다.


이러한 의미있는 전시에는 세계 저명한 포스터 디자이너 France / Michal BatoryCanada / Andrew Lewis Poland / Agnieszka ZiemiszewskaItaly / Tomaso Marcolla Mexico/ Elma Sosa Japan / Hitoshi Miura , 폴란드 저

명시인 앨리카쿠버스카(Alicja Kuberska)의 DMZ 창작시, 독일 이스트사이드갤러리 관장을 비롯한 작품 10점 ,북한작가 작품, 서양화가 유부강 김, 김명식, 신철, 최소리, 권명광 전 홍대총장, 선병일 남서울대교수, 랜드마크 디자이너 황만석 등이 참여하였다. 이 전시는 오두산 통일전망대 기획전시실을 비롯하여 전관 곳곳에 수많은 작품으로 전시되어 오두산 통일전망대를 찾는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다. 이 행사에는 대학생 공모전도 함께 진행되었는데 500명 넘는 학생들이 참여하여 DMZ 평화와 통일에 대한 인식을 강화하고 그들의 시각에서 본 신선한 감성 표현의 DMZ 대학생 작품도 감상할 수 있다.


“한반도 비무장지대의 평화를 세계 예술인들이 동시적으로 외치는 시각적 울림은 감동의 언어가 되고 그 문화 예술의 물결은 우리나라 통일의 초석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며 이러한 예술인들의 한반도 평화통일를 위한 선한 영향력에 관심가져주시길 부탁드립니다"라고 배성미회장은 말하였다.


오늘의영상





‘엄마 품 동산’ 찾은 해외입양인... “고맙습니다.” “친어머니는 생후 4개월 된 저를 태평양 건너 미국으로 입양시켰습니다. 제가 살던 코네티컷 주는 백인 중산층들이 사는 동네입니다. 제 얼굴 생김새가 아몬드 모양의 눈매에, 코는 납작하고, 피부는 연한 올리브색이어서 호기심의 대상이 될 수밖에 없었습니다. 백인들은 생김새가 남다른 저를 받아들이기가 쉽지 않았을 겁니다. 그건 저도 마찬가지였습니다. 미국인도 한국인도 아니었던 저는 다른 사람들을 가까이하지 않았습니다. 생김새에 대해 차마 묻지 못했던 질문들을 깊숙이 묻어둔 채 저는 외로움과 고립의 나날을 보내야 했습니다.” 1987년 김해에서 남자아이로 태어나 미국으로 입양된 이익종 씨의 모국(한국) 방문 소감이다. 이익종 씨를 비롯 세계 각국으로 입양된 40여 명이 파주시가 반환 미군부대 캠프 하우즈에 조성한 ‘엄마 품 동산’을 찾았다. 장맛비가 쏟아진 26일 입양인들은 엄마의 자궁을 형상화한 조각상 등을 어루만지며 눈시울을 적셨다. 그리고 파주시에 고마움을 전했다. 최종환 파주시장 당선인은 ‘엄마 품 동산’을 찾은 입양인과 모국 방문을 추진한 미국의 비영리단체 미앤코리아 관계자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입양인들은 이날 판문점과 광탄 마장호수 출렁다리, 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