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3℃
  • 맑음강릉 15.4℃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9.8℃
  • 맑음광주 7.4℃
  • 맑음부산 11.8℃
  • 맑음고창 4.1℃
  • 맑음제주 13.5℃
  • 맑음강화 8.2℃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사회

백신 접종 현장에 울려 퍼지는 “고맙습니다.”

URL복사


파주시민회관에 설치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접종을 마친 75세 이상 어르신과 의료진이 서로 허리를 깊이 굽혀 연신 고맙다는 인사를 나눈다. 또 다른 의료진은 귀가 어두운 어르신이 잘 알아들을 수 있도록 바짝 붙어 상냥한 어조로 접종 후 지켜야 할 수칙을 설명한다.


 어르신 접종 시작 나흘째인 18일 이른 아침. 김회광 부시장을 비롯 보건당국 관계자들이 각자 맡은 위치에서 바쁘게 움직인다. 우왕좌왕하던 첫날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다. 어르신들도 직원들의 안내에 따라 곳곳에 마련된 의자에 앉아 차례를 기다리는 모습이 여유롭다.


 서로가 서로에게 건네는 “고맙습니다.”라는 말이 천장 높은 시민회관에 울려 퍼진다. 접수하면서 “고맙습니다.” 온도를 재며 “고맙습니다.” 의사에게 예진을 받으며 “고맙습니다.” 간호사에게 접종을 받으며 “고맙습니다.” 접종 후 119구급대원이 안내하는 15분 대기실에서 “고맙습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고맙다”는 말을 할 수 있다는 것, 이것이 성숙한 시민의식이 아닐까. 이러한 서로의 배려와 격려가 코로나19를 이겨낼 힘이 될 것이리라.


 이날 접종 대상자 402명 중 394명이 접종을 해 98%의 접종률을 보였으며, 총 접종자는 2,515명 중 96.7%인 2,432명이다.


 보건당국은 접종 날짜와 시간을 꼭 확인한 후 예방접종센터로 나올 것과 접종 당일은 과도한 음주나 운동 등을 자제하고 사우나도 피하는 게 좋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특히 접종 후 3일간은 평소와 다른 증상이 있는지 잘 살펴봐야 하며, 헌혈도 일 주일간 하지 않는 게 좋다고 덧붙였다. 또한 접종 후에도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 준수를 당부했다.


오늘의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