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6℃
  • 구름조금강릉 28.8℃
  • 구름많음서울 28.7℃
  • 구름많음대전 29.9℃
  • 흐림대구 26.4℃
  • 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30.0℃
  • 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7.6℃
  • 구름많음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8.0℃
  • 구름많음금산 28.8℃
  • 흐림강진군 29.0℃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DMZ국제다큐영화제 파주지역 7월 정기상영회

URL복사



DMZ국제다큐영화제 7월 파주 정기상영회가 오는 28일 오후 1시 명필름아트센터 영화관에서 열린다.

 

 경기도 내 8개 지역(파주·고양·평택·부천·김포·안산·남양주·군포)에서 개최되고 있는 DMZ국제다큐영화제 정기상영회는 가까운 동네에서 우수한 다큐멘터리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7월 파주 상영작은 내 친구 정일우.

 

 ‘판자촌의 예수라 불리며 평생 우리나라의 가난한 이들 곁을 지켰던 정일우 신부의 삶을 30년이 넘는 기간 동안 고스란히 담아 놓은 김동원 감독의 영화다. 종교라는 하나의 틀로 설명할 수 없는 신부의 삶은 오늘날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묵직한 메시지를 남긴다.

 

 DMZ국제다큐영화제 관계자는 다큐멘터리 관람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경기도내 다양한 지역에서 매월 정기적으로 개최되는 상영회가 지역 시민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다큐멘터리 영화에 대한 관심이 점차 커지는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 다양한 상영기회를 만들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파주 정기상영회 8월 상영작은 생계를 위해 중국으로 탈출한 북한 여성의 사랑 이야기를 다룬 마담B(대한민국,감독 윤재호)이며 제11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오는 920~27일 경기도 파주·고양 일대에서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DMZ국제다큐영화제 홈페이지(www.dmzdocs.com) 및 명필름아트센터영화관(http://ticket.mf-art.kr)에서 확인 및 신청가능하다.


오늘의영상





임진강 리비교 폐쇄 5년… 주민들, 참담한 심정 파주시의회 도시산업위원회(위원장 이용욱)가 8일 오전 임진강 리비교 건설 현장을 찾아 행정사무감사를 벌였다. 위원들은 파평면 장파리 주민으로부터 애로사항을 듣고 리비교의 조속한 개통을 파주시와 현장 관계자에게 주문했다. 리비교 현장에 나온 파평면 장파리 김영민 이장은 “리비교 건설 공사가 2016년 시작된 지 한 5년 정도 돼 가는데요, 사실 파평에는 북방 영농을 하는 사람들이 꽤 많습니다. 그런데 리비교 공사가 늦어지면서 ‘전진교’와 ‘장남교’ 쪽으로 건너다녀야 하는 불편이 가중되고 있습니다. 차량이 있는 농민들은 그나마 다행인데, 경운기나 자전거, 오토바이에 의존해 농사를 짓는 분들은 교통사고 위험에 연세도 많으셔서 정말 애로사항이 아주 큽니다.”라고 호소했다. 김 이장은 또 “여러 가지 우여곡절 때문에 리비교 공사가 많이 지연돼 마을 이장인 저로서는 참담한 심정입니다. 앞으로라도 빨리 리비교가 준공돼 우리 주민들이 원활하게 북방 영농을 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도시산업위원회는 작업용 바지선이 지난해 떠내려가 현재 초평도에 걸려 있는 것에 우려를 나타내며 파주시와 건설사에 대책을 촉구했다. 최창호 의원은 “통일대교 길이가 900m에 교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