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7℃
  • 구름조금강릉 11.4℃
  • 맑음서울 7.0℃
  • 맑음대전 9.8℃
  • 맑음대구 10.9℃
  • 맑음울산 11.4℃
  • 구름많음광주 12.0℃
  • 맑음부산 11.9℃
  • 구름많음고창 11.5℃
  • 구름많음제주 15.0℃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8.8℃
  • 구름조금금산 9.7℃
  • 구름조금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0.4℃
  • 맑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최종환 파주시장, 2020년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수상

URL복사


최종환 파주시장이 13일 백범김구기념관(서울 용산구)에서 열린 2020년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은 지역의 특색 있는 정책을 추진하거나 독창적인 행정을 통해 지역혁신과 지역발전에 모범이 될 만한 성과를 보여준 국회의원, 지자체장, 지방의원, 교육감, 공무원 및 민간단체 등을 선정해 수여한다.

 

 최종환 시장은 올 초부터 시작된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자체 마스크 수급 안정화 시책시행, ‘파주형 긴급 생활안정자금교부, ‘파주형 ALL-IN 프로젝트추진 등 발빠른 방역 및 지역경제 회복 노력과 함께, GTX-A노선 착공, 광역버스 노선 신설, 파주천원택시 운행, 전국 최초 마을버스 준공영제 시행으로 시민의 이동권 보장과 안정적인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4회 연속 신속집행 전국 1, 경기 First 등 각종 공모사업 선정, 매니페스토 공약평가 우수 및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우수 등 탁월한 행정력으로 시정을 이끈 점과 파주형 도시재생 마을살리기, DMZ 평화·생태 관광 콘텐츠 및 미군반환공여지 개발사업, 통일동산 관광특구 지정 등 지역실정에 맞는 특화시책을 추진해 특색 있는 지역정책 분야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최종환 시장은 수상소감에서 시민들과 함께 일궈낸 성과로 뜻깊은 상을 받아 더욱 기쁘다코로나19 극복이라는 더 큰 과제가 남아 있는 만큼 방역체계 강화와 지역경제 회복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영상





여성 캐디 죽음, 회사는 책임 없나? 학교법인이 운영하는 법원읍의 한 골프장에서 근무하다 직장 내 괴롭힘을 당했다는 글을 회사 게시판 등 여러 곳에 남긴 후 극단적 선택을 한 고 배문희(27) 씨의 부모가 회사를 찾아가 딸의 억울한 죽음을 밝혀달라며 거칠게 항의했다. 그러나 회사는 그 원인을 노노갈등으로 몰아가는 등 모르쇠 답변으로 일관하다가 함께 동행한 파주여성민우회, 파주시민참여연대 등 시민단체와 이효숙, 최창호 파주시의원으로부터 회사가 모든 책임을 노동자에게 전가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았다. 부산에 살고 있는 고 배문희 씨 부모가 지난 10일 딸이 근무하던 골프장을 찾았다. 회사는 회의실로 안내했다. 고인이 유서 등 여러 곳에서 언급한 직장 상사 성 아무개 캡틴이 부모와 마주했다. 어머니 김옥자(53) 씨가 분을 삭이지 못한 채 딸을 살려내라고 울부짖었다. 아버지 배종훈(62) 씨도 캡틴에게 딸의 죽음에 아무런 관련이 없느냐며 다그쳤다. 캡틴은 관련이 없다고 대답했다. 파주여성민우회 고정희 사무국장은 “회사의 직장 내 괴롭힘으로 벌어진 일이다. 그럼에도 회사는 자꾸 노동자 간의 문제로 축소하고 있다. 회사가 언제 유족들한테 전화 한번 했는가? 부모님들이 오늘 이곳을 찾아오니까 유감을 표명하는